클래식 칵테일

클래식 칵테일은 항상 정답입니다. 클래식 칵테일은 간단하고 만들기가 쉬우며, 유행도 타지 않습니다. 언제나 똑같이 주문하는 칵테일을 떠올려보세요. 클래식 칵테일은 처음 탄생했을 때 오늘날 우리가 아는 것보다 훨씬 더 혁신적인 음료였습니다. 인기 있는 심플한 칵테일에는 오랜 세월을 함께 하며 포착된 순간의 유산과 이야기가 담겨 있습니다. 그것이 진실이든 소문에 불과하든, 우리는 모든 앱솔루트 클래식 칵테일과 함께 역사에 새로운 생명을, 삶에 역사를 불어넣습니다.

데이비드 엠버리가 1948년 출간한 “혼합 음료의 예술(The Fine Art of Mixing Drinks)”은 모든 사람이 좋아하는 주제에 관한 최초의 저서 중 하나로 인정받고 있습니다. 데이비드 엠버리는 위트 있는 대화식 설명을 통해 칵테일과 재료를 분류해 놓았습니다. 엠버리는 6가지 기본 칵테일을 소개했으며, 이 칵테일은 오늘날에도 많은 사람이 즐깁니다. 이러한 컬트 고전에 대해 논의하면서 나만의 레거시를 시작해보세요.

다이 키리는 클래식한 칵테일이라고 생각하지 않을지도 모르지만, 냉동 버전 때문에 그렇게 생각하는 것일 수 있습니다. 클래식 버전은 20세기 초에 쿠바에서 시작되었으며, 지금도 고급스러운 선택입니다. 에이지드 쿠바 럼, 라임 주스, 간단한 시럽, 라임 웨지로 만드는 심플하고 클래식한 버전은 그 인기가 어디에서 나오는지 짐작하게 합니다.

위스키 기반 맨해튼은 사람이 흔히 클래식 칵테일로 떠올리는 칵테일입니다. 맨해튼은 차가운 칵테일 글라스에 비터즈, 위스키, 스위트 베르무트를 믹스한 후 마라스키노 체리를 장식해 마십니다. 요즘은 풍미를 더 하기 위해 마라스키노 리큐어를 약간 넣기도 합니다.

마티니의 V 자형 글라스는 마티니의 상징입니다. 마티니는 버몬트와 진을 믹스한 순수하고 심플한 레시피가 특징입니다. 전통적인 버전은 올리브로 장식하지만, 요즘은 다양한 맛을 더하고 기상천외한 가니쉬를 곁들이기도 합니다.

원래 금주법이 시행되던 시대에 품질이 좋지 않은 리큐어의 맛을 개선하기 위해 만들어졌던 올드 패션드는 유명한 클래식 칵테일이 되었습니다. 원래 미국 위스키, 간단한 시럽, 여러 가지 앙고스투라 비터즈 몇 방울을 섞어 만드는 올드 패션드는 마라스키노 체리와 레몬 필로 장식합니다.

클래식 칵테일은 어떤 행사에서든, 퇴근 후 한 잔할 때도 품격 있는 분위기를 더할 수 있는 훌륭한 방법입니다. 바텐더들은 클래식 칵테일을 수년 동안 제조해보았기 때문에, 바에서 주문하면 언제든 훌륭한 맛을 즐길 수 있습니다. 최고의 클래식 칵테일로 건배!

아래의 클래식 칵테일 중 하나로 나만의 스토리를 만들어 보세요.